지하철 성추행범 신고하고 인실좆 시키기 2. 엉덩이 만지고 튄 범인 잡기 대장정 + 업데이트

자, 두 번째 이야기 시작합니다.

미궁에 빠진 지하철 성추행 범인 찾기

회사에서 열일하고 있는데 경찰서 번호로 전화가 왔다.
살짝 심장이 뛰기 시작했고, 조심스럽게 전화를 받았다.

“여보세요?”

“ㅇㅇㅇ씨 되시죠? 사건 진행사항 궁금하시다고 하셔서 전화드렸습니다”
.
.
아니 왜 이제 전화하시냐고요…….ㅠㅠ

일단 징징대고 싶은 감정을 꾹 참고 차분한 척 전화를 받았다.
사건이 많아서 현장을 자주 나가느라 이제 연락하셨다고…
그치….나처럼 신고하는 사람이 한둘이 아니겠지.

다행히 씨씨티비를 확인해보셨는데 그 지하철 성추행범은
할아버지는 아니였고 키작남이 맞았단다!!!!!!!!
(으 역시나..시벌놈)

화면상으로 내 엉덩이에 손을 대자마자 내가 놀라서 뒤돌아보는 게 정확히 찍혔다고 했다.

‘그럼 당연히 찾았겠지?’ 싶어서 가만히 듣고 있었는데
그 새끼가 강남역에서 내리고나서 개찰구에서 하차태그를 안하고 무.단.으로 나갔다고;;;;;;;



와…….개미친놈이네 진짜?

여기서 살짝 멘붕이 왔다.

“와 그럼 어떡해요? 잡기 힘든건가요?”
– 이렇게 되면 범인 동선을 추적해서 찾아야 되기 때문에 시간이 좀 오래 걸릴 수 있어요.

하 쉽게 간다 했다.

일단 고생하셨다고 좀 더 부탁드린다는 말을 전하고 전화를 끊었다.
전화를 끊고 오만가지 생각이 스쳐 지나갔는데

이 새끼는 역시나 상습범인 것 같고 나름의 치밀한 계획이 있었다.

만원 지하철도 아닌 곳에서 대놓고 성추행하는 대범함을 보면
분명 초범은 아닐 것이다.

그럴수록 꼭 잡아서 다시는 그런 짓을 못하게 만들어야 되는데
왜케 힘드누……

정보를 특정할 수 없는 범인을 찾을 확률?

전화 받자마자 동생한테 카톡을 했다.

자기도 여러 신고를 해봤지만(서비스업 종사자)
작년에 지갑 도난범이 카드를 안 쓰고 현금으로만 쓰면서 돌아다녔는데
결국 못 잡고 끝난 것 같다고 하더라.

거기서 약간 실망하고 진짜 못 잡는건가..? 라는 생각이 들었다.
수많은 사건 중, 일일히 범인 동선을 추적하는 수고로움을 수사관님이 하실까?

흠,,,

그래서 검색을 해봤다.

어쩜 그렇게 케이스가 다양한지……ㅎㅎ
다 쳐죽일 놈들-.-

https://www.donga.com/news/article/all/20100826/30745165/1

역시나 이 기사를 보니까 내가 이렇게 글을 쓰는게 더더욱 잘하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.

제발 그 새끼 잡혀서 내가 모든 여성분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기를 ㅠㅠㅠㅠ


지하철 성추행범 드디어 찾았다! 요놈

일상을 살아야했기에 일단 생각날 때 마다 물어보기로 하고
결과를 운에 맡기고 있었다.

그리고 일주일이 좀 더 지났을까?
오전에 헬스장에서 운동을 하고 있는데 02-000-0000으로 전화가 왔다.
당연히 스팸전화인 줄 알고 거절을 눌렀다.

바로 문자가 띠링 한 통 왔는데

지하철 성추행 수사 문자

미틴!!!!!!!!!!! 대미친!!!
보자마자 운동하면서도 안 나오던 아드레날린이 솟구쳤다.
바로 런닝머신에서 뛰쳐내려와서 전화를 걸었다.

통화를 하니 범인 동선을 찾은 것 같다고 하셨다!!!!!!!


진술서가 필요하니 언제쯤 방문 가능하냐고 일정을 물어보셨다.

지금 당장 뛰쳐가고 싶었는데
‘칼부림’사건 때문에 너무 바쁘시다고ㅠㅠ
그래서 수요일 오후 1시에 방문하기로 약속을 잡았다.

마지막에 궁금증을 못 참고
“그래서 범인 찾으신거예요??” 라고 하니
– 오시면 자세히 말씀드릴께요.

녜….수사관님………저 궁금해 돌겠어요……..

솔직히 정말 큰 기대를 하지 않았고, 똥 밟은 것처럼 찝찝하게 넘어가야 하나 싶었다.
역시 신은 공익을 위해 글 쓰는 나를 버리지 않으셨다ㅠㅠ

아주 좋은 본보기를 보여줘야지^^

다음 편 내용 떡밥

경찰서 방문과 진술서 작성 후기 예정

다음편은 인생살면서 첫 진술서를 써보는 이야기가 될 것 같다.
기대되기도 하고 긴장되기도 하고 복합적인 기분이다.

일단 거의 99% 잡은거 같기에 진술서를 어떻게 썼는지
그 놈을 어떻게 잡았는지 풀도록 하겠다.
.
.
.
혹시 이 글을 보시고 궁금하신 분이 있을지 모르지만
질문이 있으신 분들은 댓글 남겨주시면
아는 범위내에서 답변드리겠습니다ㅎㅎ

끗.

이전편)) 스윗뽀이들만 만난 나트랑 여행기 3탄 – 그는 말했다 “나트랑 loves you” + 번외편 고백썰

Leave a Comment